전국 라이더들 나주를 품다…강바람 맞으며 120㎞ 자전거 일주

나주
전국 라이더들 나주를 품다…강바람 맞으며 120㎞ 자전거 일주
나주시, ‘2024 영산강 그란폰도 대회’ 성료…1400여 명 참가
  • 입력 : 2024. 05.14(화) 17:41
  • 최창덕 기자
나주시, ‘2024 영산강 그란폰도 대회’ 성료…1400여 명 참가
“나주의 들녘을 마음껏 달렸습니다. 정말 최고였습니다.”

나주에서 개최된 ‘2024 영산강 그란폰도 대회’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전라남도 나주시는 지난 11일 영산강 둔치체육공원에서 ‘광주MBC 2024 영산강 그란폰도 대회’가 열렸다고 밝혔다.

광주MBC와 전라남도자전거연맹이 주최?주관한 이번 대회는 그란폰도와 메디오폰도 2종목에 전국 자전거 라이더 1400여 명이 참가해 영산강을 가득 채웠다.

전국 자전거 라이더들은 오전 영산강둔치체육공원을 출발해 나주의 아름다운 풍광과 봄의 정취를 만끽하며 레이스를 펼쳤다.

그란폰도는 이탈리아어로 자전거를 이용한 비경쟁 방식의 동호인 대회를 뜻하며, 그란폰도는 125.4㎞, 메디오폰도는 104.1㎞를 완주하는 코스다.

대회 결과 그란폰도 종목은 남자부 김홍중 선수가 3시간 19분 38초, 여자부 오은숙 선수가 3시간 57분 38초를 기록하며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메디오폰도 종목은 남자부 김경순 선수, 여자부 박주희 선수가 우승 메달을 목에 걸었으며, 양 선수는 각각 3시간 5분 6초, 3시간 59분 55초를 기록했다.

지난해 첫 대회를 치른 경험을 바탕으로 최상의 코스와 완성도 높은 대회를 운영했다는 평을 받았으며, 전 과정이 MBC 방송과 유튜브 라이브로 전국에 생중계되면서 큰 호응과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라이딩을 향한 뜨거운 열정으로 나주를 찾아주신 모든 선수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에게 아름다운 영산강과 나주의 매력을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창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