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도시재생대학, 지역 주민 역량 강화의 척도

목포
목포시 도시재생대학, 지역 주민 역량 강화의 척도
‘로컬 브랜드와 사회적경제 주제’로 8기 교육 진행 중
  • 입력 : 2023. 06.08(목) 11:40
  • 최창덕 기자
목포시 도시재생대학이 주민역량을 강화하는 척도가 되고 있다.
목포시가 이번달부터 1897 개항문화거리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주민 역량 강화 프로그램인 제8기 도시재생대학을 운영 중이다.

도시재생대학은 도시재생뉴딜사업에 대한 주민의 관심과 참여도를 높이고, 주민 구성원의 역량 강화와 마을공동체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주민참여를 기반으로 한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한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진행되는 8기 교육은 ‘로컬브랜드와 사회적경제’를 주제로 사회적경제 분야에 관심있는 지역민의 신청을 받아 수강생 30명을 대상으로 이번달 1일부터 7월 13일까지 매주 화?목요일 10회에 걸쳐 마을쉼터(행복동 1가 3-1)에서 진행된다.

주요 교육내용은 주민주도형 상권활성화 방안, 지식재산권, 재무회계 교육 등 사회적 경제 기업을 위한 이론 및 실무 수업 등으로 구성됐다. 이번 교육을 통해 지역 내 사회적 경제 조직의 발굴과 지속가능한 마을공동체 네트워크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지금까지 ‘주민협의체 구축’, ‘마을관리 협동조합’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된 7차례의 1897 개항문화거리 도시재생대학과 2차례의 마을학교를 운영하는 동안 183명이 수료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주민 역량 강화를 통한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창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