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고향사랑기부제 날개달고 ‘훨훨’

영암
영암군, 고향사랑기부제 날개달고 ‘훨훨’
영암군↔관내 15개 기관 업무협약 체결, 기금운용심의위 출범
  • 입력 : 2023. 03.27(월) 09:38
  • 최창덕 기자
3월 22일 고향사랑 기부제 협약체결
영암군은 지난 22일 영암군청 낭산실에서 영암군 기관장협의회 소속 15개 기관과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참석한 기관은 영암경찰서, 영암교육지원청, 영암소방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영암군협의회, 농협중앙회영암군지부, 한국농어촌공사 영암지사, 세한대학교, 동아보건대학교, 한국전력공사 영암지사, LX한국국토정보공사 영암지사, 국민건강보험공단 영암장흥지사, 영암군산림조합, 영암축산업협동조합, 광주은행 영암지점, 영암군농협조합장운영협의회로, 이들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으며 협약식에 이어‘영암사랑’고향사랑기부제 응원 캠페인을 진행했다.

협약은 △고향사랑기부제 성공 정착을 위한 상호 협력체계 구축 △건전한 기부 문화 조성 △고향사랑기금의 사용 목적 및 사용처 발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이어서 23일에는 위원장인 소상원 부군수를 포함한 8인으로 영암군 고향사랑기금운용심의위원회를 구성하고, 첫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위원 위촉에 이어 △고향사랑기부제도 및 위원회 역할 소개 △지정기부금 제도를 활용한 모금방법 안내 △2023년 영암군 고향사랑기금운용계획(안)심의 △고향사랑기금 사업 발굴 관련 의견 수렴 등 시행 석달째에 접어든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 방안을 논의했으며, 2023년 기금운용계획안을 원안 가결했다.

군은 앞으로도 심의위원회를 통해 성공적인 제도 운영 전략을 수립해나갈 예정이며, 기부자와 군민 모두가 공감하는 고향사랑기금 사업 발굴을 통해 기금이 제도 본 목적대로 충실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모금된 기부금은 영암군의 사회적 취약계층 지원, 청소년 보호·육성, 지역 주민의 문화·예술·보건, 지역공동체 활성화, 지역 주민의 복리증진 등에 폭넓게 활용된다.

군 관계자는 “우리 영암군에 기부된 기부금에 대한 효율적인 관리와 운용으로 군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모든 사람들에게 기금이 어떻게 사용되는지 투명하게 공개하고 기부금이 소모성으로 사라지지 않고 영암군만의 특색있는 사업들과 연계추진되어 군민에게 유용하게 쓰일 수 있도록 지속 가능한 기금사업을 적극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창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