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농업용 웨어러블 로봇 도입 실증 시연회

광양
광양시, 농업용 웨어러블 로봇 도입 실증 시연회
스마트농업 확산으로 광양시 농업의 활력 및 경쟁력 확충에 기대
  • 입력 : 2022. 01.17(월) 14:24
  • 최창덕 기자
[전라도일보]광양시는 1월 17일 광양원예농협 농산물유통센터에서 농업용 웨어러블 로봇 도입을 위한 실증 시연회를 개최했다.

시연회는 4차 산업혁명 시대 농업환경 변화에 따른 과학영농의 첨단기술을 도입해 광양시 농업의 생산성을 높이고, 농업인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도입에 앞서 사업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한 장이다.

웨어러블 로봇은 옷처럼 입을 수 있는 로봇 기술로 의료계뿐만 아니라 산업계 등에서 각광받는 부문으로, 시는 농업계에 웨어러블 로봇이 확산될 것으로 예측하고 선제 도입해 광양시 농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스마트농업으로 전환하고자 한다.

이날 선보인 농업용 웨어러블 로봇은 3가지 유형인 들기작업 보조기기 지게형, 상향작업 보조기기 조끼형, 하향작업 보조기기 의자형이다.

시는 농업용 웨어러블 로봇이 농작물 재배 수확, 생산지 집하, 농산물 유통 등 종사자에게 최상의 작업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며 효과성, 편의성, 안정성 등 실증 결과가 좋으면 소요예산을 확보하고 수요조사를 받아 농업인과 생산자단체 등에 지원할 예정이다.

광양시 관계자는 “스마트팜의 시설원예 중심에서 농업 전반으로 스마트농업이 확산될 것으로 전망하고 과학농정을 선제적으로 도입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지속해서 발전 가능하고 경쟁력 있는 농업농촌 환경을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창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