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6.14(금) 10:57
  •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전주, 기저귀·조제분유 지원
  • 만2세 미만 영아를 양육하는 저소득층 가구에 매월 기저귀와 조제분유 구입비용 지원
  • 2019년 06월 12일(수) 16:12
전주시
[전라도일보]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도시를 만들고 있는 전주시가 저소득층의 양육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기저귀와 분유를 지원한다.

전주시보건소는 올해 만2세 미만의 영아를 양육하는 기초생활보장 수급가구와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수급 가구 등을 대상으로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유 지원 사업’을추진하고 있다고 12일 밝혀다.

대상가구는 출생신고 등을 위해 거주지 주민센터를 방문할 때 비치된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유 지원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거나 복지로 온라인 사이트에서 신청하면, 매월 6만4000원의 기저귀 구입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보건소는 기저귀를 지원 받는 가구 중 산모의 사망과 질병 등으로 모유 수유가 불가능한 가구와 아동복지시설, 가정위탁, 부자·조손가정 양육 영아 등에게 매월 8만6000원의 조제분유 구입비용도 지원하고 있다.

기저귀와 조제분유 구입비용은 국민행복카드 바우처로 지원되며, 각 가정에서는 우체국쇼핑몰 나들가게 이마트 G마켓 옥션 롯데마트 등 카드사별 구매가 가능한 구매처에서 기저귀와 조제분유를 구입하면 된다.

이에 앞서 시는 저소득층 가정의 양육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지난 2015년 10월부터 기저귀·조제분유 지원 사업을 추진해왔으며, 지난 2017년부터는 기존 생후 12개월까지 지원되던 기저귀와 조제분유 지원기간을 생후 24개월까지 두 배로 늘려 2017년 451가구와 2019년 447가구가 혜택을 받았다. 또, 조제분유 지원사업 대상도 산모의 질병·사망 등으로 모유수유가 불가능한 경우만 지원하던 것에서 아동복지시설과 가정위탁, 부자·조손가정 양육 영아들도 확대 추진되고 있다.

기저귀·조제분유 지원 대상 및 구비서류 등 사업에 관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보건소 모자건강팀으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김경숙 전주시보건소장은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유 지원 사업이 국가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저출산 위기를 극복하는데 작게나마 일조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부터 셋째아 이상 출산자녀에게 육아용품 구입비를 25만원 한도내에서 지원 산모의 출산 회복과 신생아 양육을 돕는 건강관리 지원 서비스를 확대 모든 출생아 가정에 자녀 출생으로 발생한 쓰레기 처리 비용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종량제 쓰레기봉투 지원 등 해마다 출생장려정책을 확대해오고 있다.
이가영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인터넷신문윤리강령제휴문의기사제보
대한기자협회 중앙회 등록번호 : 광주, 아00272 등록일 : 2018년 4월 3일 발행·편집인 : 이문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유빈 ( HP : 010-9632-5879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평화로 64 102-2008 | 대표전화 : 062-373-6448 직통 010-9556-0000 | E-mail : zkj0000@naver.com
[ 대한기자협회 중앙회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