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6.26(수) 07:52
  • 전북도, 취약계층 가스안전장치 무료 보급
  • 전북도와 시·군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와 협업 추진
  • 2019년 04월 15일(월) 16:52
전라북도
[전라도일보] 전라북도는 가스사고에 취약한 가구를 대상으로 2019년도 가스안전장치무료 보급사업을 추진한다.

가스안전 장치는 사용자가 미리 설정한 사용시간이 경과되면 자동으로 가스공급이 차단되는 안전장치로 중간 밸브를 잠그지 않거나 가스 과열에 의한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사업대상은 도내 기초생활수급자,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4,400여 가구이며, 가구당 지원 금액은 시공비를 포함해 5만원 정도가 소요된다.

전북도는 2019년까지 22,400여 가구를 대상으로 가스안전장치를 보급할 계획으로 추진 중에 있으며, 2015년부터 2018년까지 18,000여 가구에 가스안전장치를 보급해 가스안전 사고예방에 기여해 왔다.

그동안 전북도는 취약계층 가스시설 안전장치 보급사업을 시군·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와 상호 협업사업으로 추진하였으며,

가스안전장치 지원 대상자는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독거노인 등이며, 설치를 원하는 가구는 해당 시군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전북도 이성호 신재생에너지과장은 “가스안전장치 보급사업을 통해서 가스사고에 취약한 계층의 가스레인지 취급 부주의로 인한 과열화재로부터 재산보호 및 인명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인터넷신문윤리강령제휴문의기사제보
전라도일보 등록번호 : 광주, 아00272 등록일 : 2018년 4월 3일 발행·편집인 : 이문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유빈 ( HP : 010-9632-5879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평화로 64 102-2008 | 대표전화 : 062-373-6448 직통 010-9556-0000 | E-mail : zkj0000@naver.com
[ 전라도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