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4.18(목) 15:57
  • 무주군, 건강가득 소득농업 실현위해 현장으로 간다
  • 고추 파종부터 시설하우스 환경관리까지 다양한 내용 교육
  • 2019년 02월 12일(화) 17:16
무주군
[전라도일보] 무주군은 12일부터 찾아가는 영농현장지도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오는 27일까지 매주 화요일과 수요일 두 차례에 걸쳐 실시할 예정으로 마을방송을 통한 구두교육과 마을회관, 농업현장을 직접 찾아가는 방문지도로 진행한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원활한 현장지도를 위해 각 읍면 상담소장들과 기술기획, 강소농육성, 귀농 · 귀촌, 농업기계, 친환경기술, 소득작목, 연구개발, 반딧불이팀 소속 공무원들로 지도반을 편성해 현장에 투입하고 있다.

기술연구과 이종원 친환경기술팀장은 “한 해 농사를 위한 준비가 한창인 영농현장을 찾아 농업인들이 꼭 필요로 하는 정보와 도움을 드리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각 분야별 전문가들이 투입되는 만큼 만족도 높은 현장지도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를 한다”라고 밝혔다.

앞으로 현장에서는 고추적기 파종 및 육묘상 관리요령을 비롯한 과수정지 전정, 시설하우스에 대한 환경관리 및 재배기술지도, 식량작물 · 밭작물 종자신청과 구입안내, 그리고 당면 영농지도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가영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기사제보
전라도일보 등록번호 : 광주, 아00272 등록일 : 2018년 4월 3일 발행·편집인 : 이문수 | 사장 : 이호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유빈 ( HP : 010-9632-5879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평화로 64 102-2008 | 대표전화 : 062-373-6448 직통 010-9556-0000 | E-mail : help@jlilbo.com
[ 전라도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