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7.22(월) 23:58
  • 북한 김영철, 워싱턴 도착…방미일정 돌입

  • 미국 트럼프 대통령 만나 2차 정상회담 최종 조율
  • 2019년 01월 18일(금) 10:33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현지시간 17일 제2차 북미정상회담과 비핵화 조율을 위해 미국 수도 워싱턴DC에 도착했다.

18일 외신 등에 따르면 김 부위원장은 중국 베이징에서 유나이티드항공(UA808) 편을 이용해 이날 오후 6시32분 워싱턴 인근 달라스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미국 측에서는 스티븐 비건 대북정책특별대표가 공항에 나와 김 부위원장을 영접했다.

눈이 내리는 가운데 워싱턴에 도착한 김 부위원장 일행은 도착 직후 공항 VIP 귀빈실로 이동해 비건 대표와 잠시 환담을 나눈 것으로 보인다.

북한 관리가 미국의 심장부인 워싱턴에 직항편으로 입국한 것은 김 부위원장이 처음이다.

김 부위원장이 지난해 5월 미국을 방문했을 때는 뉴욕을 거쳐 워싱턴을 방문했다.

김 부위원장은 2박 3일동안 워싱턴에 체류하면서 폼페이오 장관과 고위급회담을 갖고, 트럼프 대통령도 면담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오는 19일 베이징을 경유해 귀국길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인터넷신문윤리강령제휴문의기사제보
전라도일보 등록번호 : 광주, 아00272 등록일 : 2018년 4월 3일 발행·편집인 : 최창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창덕
광주광역시 광산구 월곡중앙로 59-18(월곡동) | 대표전화 : 062-528-8202 직통 : 010-8528-2559 | E-mail : choicd1002@naver.com
[ 전라도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