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4.18(목) 15:57
  • ‘예술가 X 스타트업 X 대중’이 함께 소통하는 체험형 놀이터

  • <현대자동차그룹 후원>

    -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현대차 舊 원효로서비스센터 부지에서 개최

    - 예술가 및 스타트업 참여, 프로젝트 및 BiZ 모델 공개, 다양한 교류 펼쳐

    - 크리에이터 스페이스/스튜디오, 스타트업 스퀘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구성

    …폐차 1만개 부품 활용 새로운 창작물 제작 등 다양한 체험 이벤트 마련

    …제로원에서 활동해 온 창의인재들의 21개 프로젝트 일반에 처음 공개

    …국내 주요 기업 액셀러레이터 소속 40여개 스타트업도 참여 부스 운영

    …예술, 기술, 비즈니스 등 다양한 토론과 발표, 네트워킹 행사도 이어져

    - 제로원데이, 누구나 무료 입장, 일부 체험은 사전 신청 통해 무료로 운영

    - 내년 제로원 활동하게 될 ‘제로원 크리에이터’모집, 이달 말까지 신청

    - 제로원, 신개념 오픈이노베이션 플랫폼 지난 3월 서울 강남대로에 오픈
  • 2018년 10월 18일(목) 13:48
현대자동차그룹이 후원하는 제로원(ZER01NE)이 상상력, 창의력 기반의 다양한 콘텐츠로 대중과 소통하는 '제로원데이(ZER01NE Day) 2018'을 개최한다.



제로원은 국내 창의 생태계 활성화를 목표로 지난 3월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에 문을 연 새로운 개념의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이다.



이번에 개최되는 제로원데이는 19일을 시작으로 22일까지 4일간 현대자동차의 구 원효로서비스센터 부지에서 매일 정오부터 저녁 9시 일정으로 열린다.



지금까지 제로원에서 활동했던 아티스트들과 스타트업들은 물론 국내 실력 있는 스타트업들이 대거 참여해 자신들의 프로젝트와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이고, 다양한 교류를 통해 잠재적 창의인재를 육성하는 자리다.



또 새로운 작품을 만드는 과정을 단순히 관람하는 것을 넘어 일반인들도 그 과정에 직접 참여해 체험하면서 마음껏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어떠한 틀 없이 예술가, 스타트업 관계자, 일반 대중이 한데 어울려 새로운 시도를 펼치고 자신의 창의성을 자유롭게 뽐낼 수 있는 소통의 장이 열린다.



제로원데이는 창의인재들 사이의 신규 네트워크를 구축을 유도함으로써 새로운 오픈이노베이션의 기회를 창출하고 성숙된 스타트업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보인다.



제로원 관계자는 “창의 생태계를 구축하겠다는 제로원의 목표아래, 창의 저변을 확대하는 차원에서 제로원이라는 대중 소통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제로원은 창의인재들의 놀이터로서 창의인재들이 대우받는 환경에서 자신의 창의성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예술가 X 스타트업 X 대중’이 함께 소통하는 체험형 놀이터 ‘제로원데이’개최



제로원데이는 다양한 분야의 창의인재들이 모여 생각을 나누고 새로운 것을 만드는 가능성의 놀이터이다.



올해 처음 열리는 제로원데이 행사의 기본 테마는 ‘Creat Your ( )’다. ‘( )’는 빈칸을 뜻하는 기호로, 이를 채우는 것은 관객의 몫이고, 제로원데이에 참가하는 모든 사람들이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음을 의미한다.



제로원 데이는 ▲크리에이터 스페이스(Creator Space) ▲크리에이터 스튜디오(Creator Studio) ▲스타트업 스퀘어(Startup Square) ▲오픈 스테이지(Open Stage)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크리에이터 스페이스는 전문가들의 창작활동에 일반인이 함께 참여해 자신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공간이다.



이 곳에서 가장 눈에 띄는 콘텐츠는 모든 부품이 해체된 폐차를 활용한 창작 체험 프로그램이다. 폐차 1대에서 나온 총 1만여개 부품을 활용, 참가자들의 아이디어가 더해져 새로운 창작물을 제작할 수 있다.



창작 과정에는 크리에이터 스페이스 내에 구비된 20여종의 장비를 활용할 수 있으며, 필요한 경우 전문 인력으로부터 도움을 받는다.



또한 드론 제작 및 체험 이벤트를 비롯해 가죽 등 부산물을 활용해 신규 제품을 만들어 보는 업사이클링(up-cycling) 체험, 대형 캔퍼스 페인팅 등 스타트업들이 준비한 체험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이 외에 예술, 기술, 비즈니스 등 다양한 분야의 창의인재 100명이 토론을 통해 아이디어를 교환하고 새로운 개념의 창작물을 현장에서 제작하는 ‘크리에이터 캠프’도 운영된다.



‘크리에이터 캠프’ 외 크리에이터 스페이스의 모든 체험 프로그램은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현장에서 등록 후 즐길 수 있다.



▲크리에이터 스튜디오에서는 제로원 소개와 함께 그 동안 제로원에서 활동해 온 창의인재들이 작업한 21개 프로젝트가 일반에 처음 공개된다.



제로원은 지난 3월 예술가 20명과 스타트업 7개사를 선발해 신규 창작활동 지원 및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창의인재들 간 자연스러운 교류를 통해 완성된 결과물과 과정들이 오픈 스튜디오 방식으로 공개됨으로써 관람객들의 상상력을 자극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작가의 기존 작품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시도와, 작가와 작가 간, 작가와 스타트업 간의 협업 작품을 만나 볼 수 있다.



이날 공개되는 프로젝트는 양아치, 이장원, 김동욱, 전진경 작가의 협업 프로젝트 ‘빅데이터 그래서 의식주’, 닥드정, 후니다킴, 조호영, 김성백 외 4인의 작가로 구성된 ‘엠알랩(Material Research Lab)’과 스타트업 ‘엠오피(M.O.P)’의 협업 프로젝트, 양숙현, 최진훈, 현박 작가로 구성된 ‘서울 라이다즈’, 박승순, 전형산 작가의 협업 프로젝트팀 ‘프로젝트 모멘텀’, 김나희, 옥정호, 황문정 작가의 협업 프로젝트 ‘핑크네이션(Pink Nation)’, 최병일, 최영준, 크리스쉔 작가의 개인 프로젝트 등이다.



모든 작품 주변에는 관람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작품설명이 준비돼 있으며, 모바일 웹을 통해 작가들의 목소리가 담긴 오디오 가이드를 들을 수도 있다.



▲스타트업 스퀘어는 40여개 유망 스타트업들을 만나볼 수 있는 자리다.



상대적으로 만날 기회가 적었던 주요 기업 액셀러레이터(Accelerator)들과 이들 소속의 스타트업들이 별도로 마련된 부스에서 회사를 소개하고 제품을 전시, 홍보하는 공간이다.



스타트업과 투자자, 예비창업자, 구직자, 일반인 등이 자유롭게 만나고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스러운 매치 메이킹을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오픈 스테이지에서는 다양한 주제로 토론과 발표가 이어진다.



19일에는 ‘AI와 제조업’을 주제로 관련 업계 전문가들이 토론과 다양한 스타트업의 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며, 20일에는 그 동안 제로원에서 활동한 아티스트, 스타트업, 자문단이 제로원과 창작에 대해 토크쇼를 연다.



21일에는 ‘크리에이터 캠프’ 참여자들이 제로원데이 현장에서 직접 제작한 창작 결과물을 발표하는 시간을 가지며, 행사 마지막 날인 22일에는 첨단 IT 분야 스타트업이 참여하는 밋업(MeetUp)과 발표가 진행된다.



매일 오후 6시부터 9시 까지는 참여자 모두가 자유롭게 모여 간단한 다과를 곁들이며 새로운 협업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자리로 활용된다.



이 외에도 제로원데이에는 다양한 즐길거리와 먹거리들이 준비된다.



곳곳에 전자 게임 등의 즐길거리와 휴식 공간에 마련되고, 식음료 스타트업들의 창의적인 음식들을 경험해 볼 수 있는 ‘F&B 라운지’도 운영된다.



창의인재들과 일반인들이 소통하는 자리인 제로원데이는 무료로 누구나 입장 가능하고, 일부 체험도 사전 신청을 통해 무료로 운영된다.



■ 내년 제로원 활동하게 될 ‘제로원 크리에이터’ 모집, 이달 말까지 신청



내년 제로원의 지원을 받아 활동하게 될 ‘제로원 크리에이터’ 모집 설명회도 제로원데이 기간 중 진행된다.



국적에 관계없이 국내 거주중인 만 19세 이상 예술가, 연구자, 엔지니어, 예비창업자 등 다양한 분야의 창작자는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제로원 크리에이터’에 선정된 창의인재들에게는 프로젝트 비용과 소정의 활동비, 활동 공간이 제공되는 것은 물론 사업화 추진을 위한 각종 프로그램과 네트워킹도 지원된다.



이달 31일까지 지원이 가능하며, 자세한 모집 요강은 제로원 홈페이지(www.zer01ne.zone)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제로원, 신개념 오픈이노베이션 플랫폼…지난 3월 서울 강남대로에 오픈



제로원은 창의인재들에게 창의력을 마음껏 발휘할 기회를 제공하고, 창의력에 대한 정당한 보상을 받을 수 있는 창의 생태계 구축을 목표로 지난 3월 출범했다.



제로원은 창의인재들이 재미와 의미를 찾아 하고 싶은 것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서울 강남에 위치한 공유 사무실 한 개 층을 놀이터로 비유되는 공간으로 꾸몄다.



창의인재들의 상상력을 현실화시키기 위한 작업 및 업무 공간은 물론 이종 업계 간 자유로운 만남과 토론을 통해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협업할 수 있는 공동 창작실, 네트워킹 라운지 등이 구비돼 있다.



제로원은 창의인재 스스로 기획한 개인별, 팀 별 프로젝트에 대한 각종 비용을 지원하고 최적화된 협력 파트너를 연결해 준다.



특히 배움(Learn)과 교류(Network), 창작(Make)과 소통(Communicate)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창의인재들 사이의 자발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도록 했다.



제로원의 첫 번째 시도는 미디어 아티스트들과 스타트업의 결합이었다.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하는 일반적인 기업 엑셀러레이터의 기능을 넘어 예술과 기술, 그리고 비즈니스가 결합돼 창의적 경험을 기반으로 새로운 영감을 탄생시키는데 중점을 뒀다.



이를 위해 제로원은 영상, 사운드, 설치, 퍼포먼스 등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 20명과 AI, 로봇, 신소재, 전기차 등 7개의 미래 산업 스타트업을 선발했다.



제로원은 불필요한 간섭은 배제하고 적극적인 협업을 유도하는 등 각각의 창의인재들이 서로의 영역에 대한 지식을 교류하며 다양한 실험을 시도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이번 제로원데이에서 공개된 21개의 예술 창작 프로젝트가 진행 중이며, 7개의 스타트업 역시 성공적으로 사업화를 진행하고 있다.



새로운 창의 생태계가 탄생되는 공간 제로원은 현대자동차그룹이 후원한다.
이문수기자 zkjok0000@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기사제보
전라도일보 등록번호 : 광주, 아00272 등록일 : 2018년 4월 3일 발행·편집인 : 이문수 | 사장 : 이호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유빈 ( HP : 010-9632-5879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평화로 64 102-2008 | 대표전화 : 062-373-6448 직통 010-9556-0000 | E-mail : help@jlilbo.com
[ 전라도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