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병원 ‘환자 쾌유기원 음악회’ 성료

의료
전남대병원 ‘환자 쾌유기원 음악회’ 성료
금관5중주 ‘졸리 브라스 사운드’ 공연…정서안정·치료 도움
  • 입력 : 2018. 06.25(월) 08:30
  • 양재봉 기자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이 지난 21일 개최한 환자 쾌유기원 음악회가 큰 호응을 얻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음악회는 뛰어난 기량을 갖춘 5명의 금관악기 연주자로 구성된 ‘졸리 브라스 사운드(Jolly Brass Sound)’의 환상적인 금관5중주(트럼펫 1·2, 호른, 트럼본, 튜바)로 1시간 동안 진행됐다.

졸리 브라스 사운드팀은 이날 클래식·팝·영화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연주하며 200여명의 관객들에게 금관악기의 웅장하고 매력적인 화음을 선사했다.

관객들은 한 곡, 한 곡의 연주가 끝날 때마다 뜨거운 박수갈채를 보내며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한편 전남대병원은 환자들의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고, 빠른 쾌유를 기원하는 바램에서 전시회와 음악회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